본문 바로가기

먹으러 떠나요

(15)
[뉘른베르크] Zum Flößla 뉘른베르크에서 머물면서 호텔에서 추천받은 현지 맛집. 메뉴가 다양하진 않아요. 사실 독일 음식 자체가 그리 다양하지가 않아요. 하지만 맛, 양, 가격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는 정말 추천하는 레스토랑입니다. 구글 평점도 꽤 높아요. 저녁 시간에는 붐비기 때문에 꼭 예약을 해야 한다고 합니다. 저희는 호텔쪽에서 전화로 예약을 해줘서 편하게 가서 먹었답니다. 앉았으니 맥주부터 주문을 해봐야겠죠? 뉘른베르크 지역의 맥주를 쓰는거보니 제대로 하는게 맞아요. 원래 맥주는 그 지역 맥주가 가장 맛있는거 같습니다. 유통 과정도 짧고 해서인거 같아요. 저는 독일 돈까스인 슈니첼을 시켰어요. 돈까스의 원조가 바로 이 슈니첼이지요. 큼직한 고기 두덩이와 수북히 쌓인 감자양이 상당해요. 그리고 감자는~ 역시 독일 감자는 항..
[프라하] 믈리니체(Mlejnice) 프라하에는 정말 많은 관광객들이 있는 곳이죠. 그래서 관광객을 상대로하는 식당들이 정말 많이 있습니다. 모던하며 분위기 좋은 레스토랑들도 있지만, 관광객을 많이 상대하다보니 약간 높은 가격이거나 질이 좀 떨어지는 식당도 많이 있지요. 관광지에서는 어쩔 수 없는 현상인 것 같습니다. 저는 레스토랑을 찾을 때 구글 지도에서의 평점과 Yelp라는 앱을 주로 사용합니다. 사람들이 평점을 보고 일정 이하인 식당은 거르곤 합니다. 어쨌거나!! 프라하에 왔으니 체코 음식을 먹어봐야겠지요. 그래서 이번에 선택한 메뉴는 굴라쉬 입니다. 굴라쉬는 동유럽 국가들에서 많이들 먹는 스튜입니다. 스튜에 들어가는 양념이 한국인들 입맛에 잘 맞는 편이라 많이들 찾는 음식입니다. 제가 찾은 곳은 믈리니체(Mlejnice)라는 레스토랑..
[암스테르담] 더 씨푸드 바 (The Seafood Bar) 더 씨푸드 바 (The Seafood Bar)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먹어야할 음식은 무엇일까 고민을 많이 했었습니다. 유명한건 홀랜더 감자튀김이나 더치 파이 등인데 먼가 한끼 제대로 먹기에는 부족했지요.암스테르담은 옛날 부터 유명한 항구 도시로 많은 향신료들이 들어왔고 사람들의 마인드가 매우 자유스러웠기에 그런 많은 재료들로 새로운 요리를 만들기를 좋아했다고 합니다.그래서 딱히 어떤 특정 음식을 고르기가 어려웠습니다. 베를린에서 오랜만에 바닷가 근처로 왔으니 해산물을 먹어보기로 결정했습니다. 저녁 비행기를 타야했기에 조금 이른 시간에 갔더니 붐비지는 않았습니다. 하지만 일어날 때 쯤 되니 식당안이 가득 찼었습니다. 식사 시간에 방문하시려면 예약을 미리 하시는게 좋을 듯 합니다. 실내 인테리어도 굉장히 ..
[더블린] 보보스 버거(BóBós Burgers Restaurant) 아일랜드는 낙농업이 발달된 나라 입니다. 소고기가 맛있기로 유명하지요. 아일랜드 소고기를 맛보기 위해 버거 집을 방문했습니다. 실내 인테리어가 깔끔하게 되어 있습니다. 또한 안쪽 좌석의 의자는 소가죽으로 되어 있습니다. 우선 맥주부터 가볍게 시작합니다. 더블린에 왔으니 기네스도 한 잔 마셔줘야지요. 와이프는 에일을 좋아해서 에일도 하나 시켰답니다. 드디어 나온 버거 버거의 경우 선택할 수 있는 종류가 엄청 많습니다. 또한 안에 넣는 것도 취향것 더 추가할 수도 있지요. 저는 아이리쉬 소고기로 만든 패티와 스위트 콘 렐리쉬(Sweet corn relish) 소스를 시켜봤습니다. 사이드로 감자를 시키고요. 이 렐리쉬를 처음 맛보는데 이게 정말 매력적이였습니다. 집에서도 한 번 만들어볼 예정입니다.고기도 정말..
[더블린] 템플바 Temple bar 아일랜드하면 떠오르는게 어떤게 있으신가요? 전 아이리쉬 펍과 기네스가 제일 먼저 떠오른답니다. 더블린은 아일랜드에서 가장 큰 도시 입니다. (사실 도시가 별로 없...) 더블린은 템플바를 중심으로 번화가가 조성되어 있고 단순히 바의 이름으로만 불리는게 아니라 우리의 명동처럼 지역 이름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실내에서는 아일랜드 전통 음악이나 팝송의 라이브 공연이 있고 바텐데가 있는 바가 여러 군데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저녁 시간엔 내부가 꽉 차서 걸어다니기도 힘들 지경입니다. 그리고 아일랜드 물가 비싸기로 유명한데요 여긴 그 비싼 아일랜드에서도 특히 더 비싸다고 느껴지는 곳입니다. 그래도 여행가서 한 번쯤 가보고 사람들과 술 마시며 같이 즐겨볼만 합니다.
[베를린/버거] PACiFico 처음 이곳을 알게 되었을 때 분식점이라는 글씨를 보고 유레카를 외쳤었다. 분식...이 곳 베를린에서는 접하기 어려운 음식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방문 후 실망을 하고 말았다. 이름만 분식이지 우리가 원하는 메뉴는 없던 것이다. 이 곳의 주 메뉴는 버거와 비빔밥이다. 위치는 모리츠 플라츠 역에서 나오자마자 있고 찾기가 쉽다. 계산은 현금만 가능하므로 방문시 주의하시길... 현금이 별로 없이 가서 고구마 튀김을 빼버려야 했던.... 가까운 곳에 은행도 없으니 현금을 미리 준비하는 것이 좋다. 슈파카세 이용자 혹은 비싼 ATM 수수료를 지불 한다면 역에 있는 ATM도 이용 가능하다 나와 아내는 김치 버거와 불고기를 추가한 비빔밥 하나씩 시켜서 먹어봤다. 비빔밥이 꽤 맛있었다. 버거는 특별히 맛있다라는 느낌은 없..
[베를린/한인식당] 쌈 (Ssam) * 수정사항: 가게 주인이 바뀌었는지 아니면 주방 인원들의 변동때문인지 예전과 같은 음식 퀄리티가 아닙니다. 갈비는 엄한 부위를 써서 갈비 양념만 한 것이어서 한국어 메뉴에는 갈비라고 쓰지 않았지만 영문 메뉴에는 갈비라고 쓰는 것을 보고 질려서 더이상 가지 않기로 했습니다. 베를린에는 많은 한국 식당들이 있는데 그 중에서 이 식당은 제가 가장 좋아하는 식당입니다. 대표 메뉴는 이름에서 보이듯이 고기 구이류 입니다. 하지만 다른 한국 식당들 처럼 여러 메뉴를 추가로 갖추고 있습니다. 고기 이외에도 순두부 찌개등 찌개류가 정말 맛있습니다. 여기 식당 이모가 수원에서 갈비 집을 하셨다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몰라도 갈비가 정말 맛있습니다. 고기를 시킬 경우 최소 2인분을 시켜야 합니다. 돼지갈비 1인분에 17...
[베를린] 한인 식당 목록 베를린에 있는 한인 식당 목록 자세한 리뷰는 추후 방문해가며 기록하거나 정보를 수집해서 글을 올릴 예정입니다. 순서는 가나다순으로 정리 했습니다. 고고기(Gogoki)Weinbergsweg 24, 10119 Berlin+49 30 55246141 http://www.gogogi.de 고추가루(Kochukaru Korean Cuisine)Eberswalder Str. 35, 10437 Berlin+49 30 80938191 http://www.kochukaru.de/ 고향(Gohyang/Furusato)Leibnizstraße 35, 10625 Berli+49 30 3137575 https://www.furusato.de/ 궁(Gung) Seydelstraße 16, 10117 Berlin+49 30 28..

반응형